'인싸력 甲' 래퍼 나다X이영지, 놀이공원에서 폭발한 '케미'
'인싸력 甲' 래퍼 나다X이영지, 놀이공원에서 폭발한 '케미'
  • 이지민 기자
  • 승인 2020.07.17 19: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겟TV '영지발굴단' 캡처
(사진)=겟TV '영지발굴단' 캡처

[라이센스뉴스 이지민 기자] 래퍼 나다가 놀이공원 아르바이트생으로 변신해 ‘인싸력’을 뽐냈다.  

나다는 지난 16일 방송된 유튜브 채널 겟TV 이영지의 ‘영지발굴단’ 첫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나다는 퍼레이드 준비에 한창이던 이영지를 찾아왔다. 나다는 자신을 새로 들어온 신입 캐스트(놀이공원 직원) “밍밍”이라고 소개하면서 이영지를 깍듯하게 선배님으로 대우하며 부캐를 소화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나다가 다양한 댄스를 선보이며 퍼레이드 일원으로 실력을 인정받자 이영지는 “힘이 너무 좋은 거 아니냐” “얼굴이 너무 작지 않냐”라며 견제했고, 이어진 인터뷰에서 나다는 “당연한 결과다. 영지 선배, 거친 숨소리가 나던데 릴렉스 하셨으면 좋겠다”라며 능청스러운 모습으로 방송에 재미를 안겼다.

이후 캐스트 선배 이영지로부터 가르침을 하사받은 나다는 공연팀에 합격했고, 삼바 페스티벌에 참여해 흥과 끼를 펼쳤다. 

마지막으로 나다는 선배 이영지에게 아이스크림까지 얻어먹은 다음 “교육 끝났으니까 이제 선배님이라고 안 불러도 되지. 영지야. 젊음이 좋다”라는 말을 남기고 떠나 이영지를 주저앉게 만들었다. 

이처럼 방송 내내 부캐 ‘밍밍’의 콘셉트를 유지하며 싹싹한 후배로서 매력을 발산한 나다는 마지막 반전까지 선사하며 예능감을 드러내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한편, 나다는 최근 디지털 싱글 ‘내 몸(My Body)’을 발매하고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66cc@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