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환경개선부담금 납부 기한 연장
환경부, 환경개선부담금 납부 기한 연장
  • 김경래 기자
  • 승인 2020.03.20 17: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한 탁한 도심 (사진출처=국민소통실)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한 탁한 도심 (사진출처=국민소통실)

[라이센스뉴스 김경래 기자]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코로나19로 인한 국민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환경개선부담금의 올해 상반기 납부 기한을 기존 3월 31일에서 6월 30일로 3개월 연장한다.

납부대상자는 금융기관을 방문하지 않고도 지방자치단체 ‘이택스’ 또는 ‘인터넷지로’ 등을 통해 온라인으로도 납부할 수 있다.

환경개선부담금은 경유 자동차 소유자에게 3월과 9월 연 2회 부과되며 차량 노후 정도와 자동차등록지역, 배기량에 따라 금액이 산출된다. 

올해 상반기분은 지방자치단체별로 경유차 소유자에게 3월 초부터 고지됐다.

환경개선부담금은 1994년부터 경유자동차에 부과하고 있고 노후 경유차 조기폐차,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 등 환경개선 비용으로 사용되고 있다.

환경개선부담금에 대한 세부적으로 궁금한 사항은 자동차를 등록한 지자체의 환경 관련부서로 문의하면 된다.

press@lc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