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v바이러스, 평택 산부인과 신생아 9명 감염 조사
rsv바이러스, 평택 산부인과 신생아 9명 감염 조사
  • 최선은 기자
  • 승인 2020.02.13 13: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sv바이러스 (사진= 연합뉴스 제공)
rsv바이러스 (사진= 연합뉴스 제공)

 

[라이센스뉴스 최선은 기자] rsv바이러스에 한 산부인과에서 발생해 신생아 9명을 감염시키는 사고가 발생했다.

rsv바이러스 감염증은 영유아나 면역저하자, 고령자에서 모세기관지염, 폐렴 등 감염을 일으킬 수 있다.

13일 평택보건소 등에 따르면 지역 내 한 산부인과를 거쳐 간 신생아 9명이 RSV 감염 판정을 받아 치료를 받고 있다.

지난 6일 첫 감염자가 나온 이후 신생아실을 중심으로 병원 내부에서 점차 확대된 것으로 보건당국은 보고 있다.

보건당국은 병원 내·외부에 대해 방역을 하는 한편 RSV 잠복기가 2∼8일 정도인 것을 고려해 추가 감염자가 있는지 확인하고 있다.

현재 해당 시설은 방역을 한 상태이며 산부인과는 입원기간이 짧고 발병 신생아들도 대부분 퇴원 후 발병한 경우라 병원 폐쇄조치를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eun@lc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