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니지2M, ‘클래스 케어’ 업데이트 실시
리니지2M, ‘클래스 케어’ 업데이트 실시
  • 박세창 기자
  • 승인 2020.02.13 17: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엔씨소프트
사진제공=엔씨소프트

[라이센스뉴스 박세창 기자]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가 12일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리니지2M’의 ‘클래스 케어(Class care)’ 업데이트를 실시했다. ‘클래스 케어’는 한손검, 이도류, 활, 단검, 지팡이, 오브 등 무기를 기준으로 구분된 클래스별 특징적인 능력을 강화한 업데이트다.

엔씨(NC)는 클래스 5종에 신규 스킬(Skill)을 추가했다. 한손검은 일반 공격 시 일정 확률로 신속 속성 추가 피해를 입히는 ‘홀리 스트라이크’ , 이도류는 체력이 정해진 수준 이하로 떨어질 경우 일정 확률로 근거리 공격을 무효화하는 ‘듀얼 패링’, 활은 충격의 화살을 날려 상대를 기절시키는 ‘임팩트 샷’, 지팡이는 대상을 얼려 행동 불가 상태로 만드는 ‘프로즌 크리스탈’, 오브는 언데드, 악마 사냥에 특화된 ‘디바인 엑스큐션’ 스킬을 사용할 수 있다.

엔씨(NC)는 단검 클래스가 보유한 ‘리셋 무브먼트’에 스킬 재사용 시간 감소 능력을 추가하는 등 기존 스킬의 성능과 효율도 개선했다. 활 클래스가 사용하는 미스릴, 오리하르콘 화살의 공격력도 두배로 늘렸다.

엔씨(NC)는 캐릭터 기본 능력치의 일부(CON, AGI, WIS)를 개편해, 각 수치에 해당하는 공격 속도, 명중, 스킬 저항, 스킬 대미지 증폭 수치 등을 상향 조정했다. 이용자 편의를 위해, 능력치를 다시 설정할 수 있는 '초기화 주문서(이벤트)'를 일주일간 상점에서 100 아데나에 제공한다.

엔씨(NC)는 ‘상아탑’ 던전 2층을 개방했다. 이용자는 혈맹원들과 힘을 모아 새로운 보스 몬스터 ‘코룬’에 도전할 수 있다. ‘코룬’은 철퇴를 내려 찍거나 마력 폭발을 일으켜 주변에 큰 피해를 주는 보스다.

엔씨(NC)는 2월 26일까지 ‘얼어붙은 사원’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용자는 이벤트 던전 ‘얼어붙은 사원’에서 몬스터를 사냥해 ‘얼어붙은 코인’과 아데나, 경험치를 획득할 수 있다.

‘얼어붙은 코인’은 각종 아이템으로 교환하는데 사용된다. 강화된 희귀, 영웅 등급 무기를 활용해 영웅 및 전설 제작 레시피를 100% 확률로 만들 수 있는 ‘빛나는 영웅 전설’ 이벤트와 14일간 게임에 출석만 하면 ‘밸런타인 박스’를 통해 다양한 아이템을 받는 ‘빛나는 밸런타인데이’ 이벤트도 2월 26일까지 진행된다. 업데이트와 이벤트에 대한 세부 내용은 리니지2M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psc@lc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조은성 2020-02-13 20:03:53
클래스 케어 하면하면서 능력치 개편 덕에 다양하게 시도해볼 수있게 초기화도 무료로 주고, 이번 클래스 케어 만족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