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중국 베이징 트윈타워 매각 결정
LG전자, 중국 베이징 트윈타워 매각 결정
  • 박세창 기자
  • 승인 2020.02.10 10: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LG전자
사진제공=LG전자

[라이센스뉴스 박세창 기자] LG전자는 7일 이사회를 열고 중국 베이징에 위치한 베이징 트윈타워를 매각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사회에서 LG전자는 ‘LG 홀딩스 홍콩[LG Holdings (HK) Ltd]’에 대한 보유 지분 전량(49%)을 싱가포르 투자청(Government of Singapore Investment Corporation)이 지분 100%를 소유하고 있는 ‘리코 창안 유한회사(RECO Changan Private Limited)’에게 매각하기로 했다.  

LG 홀딩스 홍콩은 베이징 트윈타워를 소유, 운영하고 있는 ‘베이징타워법인’의 지분을 100% 소유하고 있다. 

LG전자가 보유한 LG 홀딩스 홍콩의 지분 49%에 대한 매각금액은 39.4억 위안(한화 약 6688억 원)이다. 

LG전자는 글로벌 경기의 불확실성을 대비해 유동성을 확보하고 미래 성장동력에 대한 투자와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지난해 하반기부터 베이징 트윈타워 매각을 추진해 왔으며 이달 중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하고 4월 말까지 이번 거래를 완료할 계획이다. 

psc@lc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