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국내 거주 외국인 특화 ‘카드의정석 K-CHECK’ 출시
우리카드, 국내 거주 외국인 특화 ‘카드의정석 K-CHECK’ 출시
  • 박보라 기자
  • 승인 2019.12.02 10: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드의정석 K-CHECK (사진제공=우리카드)
카드의정석 K-CHECK (사진제공=우리카드)

우리카드(사장 정원재)는 카드의정석 500만좌 돌파를 기념해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 고객 특화 상품인 ‘카드의정석 K-CHECK’를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외국인 고객은 내후년 300만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될 정도로 증가 추세가 빠르고 이용률도 높은 반면 중복소지율은 낮아 중요도가 높은 고객군임에도 그간 맞춤형 서비스를 탑재한 상품을 찾기는 쉽지 않았다.

우리은행과 우리카드는 이점에 착안 상품 기획 단계부터 협업을 통해 이 상품을 개발했다. 우리은행의 외국인금융센터 직원들이 직접 6개 언어(영어, 중국어, 태국어, 베트남어, 인도네시아어, 러시아어)로 설문지를 번역했으며 내점 고객들을 대상으로 리서치를 실시헤 그 결과를 상품에 최대한 반영했다.

이 조사를 통해 할인형 카드에 대한 선호도(67.6%)가 높고 혜택을 받고 싶은 국내 가맹점은 슈퍼마켓, 편의점, 음식점, 이동통신요금, 대중교통 순이었으며 해외이용 혜택에도 관심도가 높다는 것을 확인했다.

‘카드의정석 K-CHECK’는 리서치 결과를 반영해 생활용품 구매를 위한 쇼핑 혜택부터 담았다. 슈퍼마켓 롯데슈퍼, GS슈퍼, 이마트에브리데이, 홈플러스익스프레스 결제할 때마다 1000원 할인(월4회), 편의점 CU, GS25, 세븐일레븐, 이마트24에서도 1000원 할인(월5회), 대형마트인 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마트에서 결제 시마다 3000원 할인(월2회) 혜택을 준다.

여기에 오후 6시부터 12시까지 음식점, 주점, 노래방 1천원 할인(월3회), 대중교통수단인 전국 시내버스 및 지하철 3000원 할인과 이동통신 3사(SKT, KT, LG U+) 3000원 할인, 서울경기 고궁, 박물관 관람료 2000원 할인 등 생활친화 서비스까지 담았다.

공항 입출국 시에 더욱 편안한 여행길을 즐기도록 전세계 공항라운지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더 라운지멤버스’ 혜택을 탑재했으며 해외 가맹점 이용 금액에 따라 최대 1%의 캐시백 혜택까지 준다.

같은 기간 동안 이 카드로 통신 3사(SKT, KT, LG U+)의 휴대전화 요금을 자동납부 신청하면 5만원 이상 결제 시에 3천원 캐시백 혜택(기간 내 1회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한편 카드의정석 K-CHECK는 연회비가 없으며 상품은 전국 우리은행 영업점을 통해서 신청 및 발급 받을 수 있다. 상품 및 이벤트 관련 자세한 내용은 우리카드 홈페이지와 모바일앱, 우리은행 영업점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